동부매일
뉴스동영상·포토
하늘에서 바라본 여수 무술목이순신 장군이 왜군을 물리친 전적지
동부매일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1.12  08:53: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무술목·무실목 등으로 불린다. 이순신 장군이 왜군을 섬멸한 해(1598)가 무술년(戊戌年)이어서 전적을 기리고자 무술목이라 부르게 되었다는 설이 있다. 또한 왜군의 피로 붉게 물든 냇물이 피내로 되었다고 하며, 피내는 ‘무서운 목’이라는 뜻의 무술목이라고도 한다.

1958년 2월에 세워진 충무공전적비가 있으며, 600~700m의 몽돌밭으로 이루어진 해안선의 경관이 뛰어나 여름에는 해수욕장으로 이용되고 있다. 북쪽 바다는 고니 등 겨울철새의 도래지다. 무술목은 임진왜란 때 왜적이 침범해 오자 무슬목 양쪽에 군사 300여 명을 매복시켜 왜군을 유인하여 좁은 수로에서 왜선 60여 척과 왜군 300여 명을 섬멸한 전승지로 잘 알려져 있다.

   
 
주위에는 해양수산과학관이 있어 전시관은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서 모두 19개의 수조에 97종의 어류가 전시되어 있다. 수족관은 수중 40m 바다 속을 그대로 옮겨 놓은 산호초 군락과 다양한 어류를 관찰할 수 있고 바다가 생성된 과정을 슬라이드를 통해 볼 수 있다. 해양수산전시실에서는 바다에서 이루어지는 수산 양식 및 서식 생물을 패널과 영상물로 잘 설명해 주고 있다.

수산과학전시실은 어업의 과거·현재·미래를 연출하고 있어 큰 바다에서 고기를 어떻게 잡고 있는지 등 어획 방법이 전시되어 있으며, 종묘 배양장에서는 어류의 발생 및 사육 과정을 체험할 수 있다. 주변의 관광지로는 무슬목유원지, 향일암, 방죽포 해수욕장 등이 있다.

[출처] 디지털여수문화대전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동부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가장 많이 본 기사
1
행정과 정치는 주민 주름살 펴주는 것
2
창립 30주년 우주종합건설 ‘세계로 미래로 우주로’
3
여수∼고흥 연륙 연도교 내년 2월 완전 개통
4
“평범한 일상 감사”…암 판정 후 주부의 애환 담은 책 ‘화제’
5
여수새일센터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6
여수산단 금호·롯데·한화,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조작 사과
7
여수시, 내년 노인 일자리 사업 희망자 모집
8
여수농관원, 농산물 원산지표시 위반 33개 업소 적발
9
LG 여수지역 청년 인재육성 프로그램 ‘짐이지’ 팀 대상
10
여수 롯데석유화학 4개 계열사 사랑의 김장 나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