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뉴스사회
[동영상] 여수 오천산단 밑 해안가 굴삭기로 파보니...
마재일 기자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7.05  15:25: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수십년 동안 여수시 오천동과 만흥동에 소재한 오천지방산업단지(이하 오천산단)의 오폐수가 바다로 흘러들어가 해안가 바닥이 썩어 심한 악취가 나는 것은 물론 바다 생태계를 파괴하고 있다.

오천산단 인근 오천마을 주민들은 지난달 3일 해안가 바닥을 굴삭기로 굴삭한 데 이어 5일 오후 1시부터 대형 굴삭기를 동원해 해안가에 대해 굴착작업을 벌였다.

해안가 곳곳을 굴삭기로 파내자 오폐수의 퇴적으로 검게 변한 돌멩이와 자갈, 모래에서 심한 악취가 진동했다. 갯돌 밑도 검게 변해 심한 악취가 났다.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마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가장 많이 본 기사
1
“주민들이 여수시보다 기업을 더 믿는 이유 되새겨야”
2
‘외교관의 길을 묻다’…여천중, 외교관 초청 강연
3
강문성 도의원, 종합사회복지관 사례관리사 배치 확대 촉구
4
여수시, 수소전기자동차 25대 보조금 지원
5
여수상의, 지역 중소기업 ‘히든챔피언’ 발굴
6
한화 여수사업장 임직원, 아름다운 가게에 물품 기증·성금 기부
7
여수시의회, 올해 마지막 정례회 12일 개회
8
여수시, 온라인 소통 4년 연속 ‘최고’
9
“여수 성매매 집결지 도시재생, 피해 여성 고통에 대한 반성·공감·연대 선행돼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