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뉴스사회
[영상] 여수 연등천 하수도 퇴적물 대량 유입 악취 진동
마재일 기자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25  14:25: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여수 연등천에 유입되는 하수도 퇴적물. Ⓒ 상인 제공

25일 오전 6시에서 7시 사이 여수지역 최대 전통시장인 서시장 인근 연등천에 하수도 퇴적물이 대량 유입돼 악취가 진동, 인근 상인들이 고통을 호소했다.

유입된 퇴적물은 스티로폼과 함께 연등천에 둥둥 떠다녔고 바다로 흘러갔다. 상인들에 따르면 이 시간대에 하수도 준설 차량이 작업을 벌였다고 전했다.

한 상인은 “42년 동안 장사를 하고 있지만 이렇게 심한 적은 처음이다”며 “한 두 번도 아니고, 이 삼복 더위에 악취로 구토까지 날 지경이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여수시 관계자는 “하수도 퇴적물을 준설하는데 있어 미처 연결이 안된 곳이 있어 흘러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연등천에서는 퇴적물이나 기름띠, 분뇨 등의 유입 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어 인근 상인과 주민들의 불만이 크다.

   
▲ 여수 연등천에 유입되는 퇴적물. Ⓒ 상인 제공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하수도 준설 차량 Ⓒ 상인 제공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연등천에 둥둥 떠다니는 퇴적물. Ⓒ 마재일 기자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마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참에 2017-07-26 15:17:54

    중장기계획을 펴고 국.도비지원을 최대화, 민외자까지 총동원해서 연등천 하류끝부터 상류끝까지 기존의 폭을 1.6~2.4배의 규모로 넓혔으면 한다. 그게 하천인가? 게다가 물이 흐르지 않고 있는 민들래재,호랑산쪽도 빨리 뚫어 터서 흐르게 만들어 하천 다운 모습으로 가지게 만들어야 한다.

    하천 길이가 줄어든 만큼 폭을 넓히는 걸로 보상해줘야 하는거 당연한 이치가 아니던가? 내 의견 틀리다는 생각하는 사람들 있겠지만 당연히 폭을 넓혀주는 걸로 보상해줘야지신고 | 삭제

    가장 많이 본 기사
    1
    제6대 여수시의회 의정활동 성적표
    2
    지역 갈등 심화시키는 여수 낭만포차…시민 불편 외면한 대가
    3
    여수 낭만포차 이전 예산 상임위 통과 탄력 받나
    4
    여수 유심천 레저산업, 3년째 무지개쉼터 후원
    5
    ‘선거법 위반 혐의’ 여수시 의원 2명 기소·도의원 1명 80만원 벌금
    6
    여수 웅천택지개발사업 특혜 의혹 특위 재추진
    7
    여수시, 관광 기여 자치단체 ‘한국관광을 빛낸 별’에 선정
    8
    여수 남산공원 ‘근린공원 VS 관광형’ 20일부터 시민 여론조사
    9
    GS칼텍스 여수공장, 올해도 김장으로 온정 나눔
    10
    전남여수시민지역자활센터, 자활사례관리 우수기관 선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