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뉴스사회
여수 웅천 부영3차아파트도 부실시공입주민들 “불안해 못 살겠다” 호소
마재일 기자  |  killout133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27  17:54: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여수 웅천 부영3차아파트 복도의 타일이 들뜸 현상이 발생해 입주민이 임시방편으로 청테이프로 고정을 해놨다. (사진 입주민 제공)

지은 지 2년 밖에 안 된 여수 웅천 부영2차아파트의 욕실 타일이 와르르 무너지는 등 부실시공에 따른 입주민들의 원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웅천 부영3차아파트도 부실시공 논란에 휩싸이고 있다.

27일 여수 웅천 부영3차 입주민들에 따르면 아파트 복도의 타일이 들뜸 현상이 발생해 입주민이 임시방편으로 청테이프로 고정을 해놨다.

입주민 A씨는 “하자보수를 요청했더니 여기만 그런 것이 아니라면서 기다리라”는 답변을 들었다고 말했다. 입주민 B씨는 “아파트가 온통 하자 투성이인데 땜질식 하자보수로 끝낼 일이 아닌 것 같다”며 “불안해 못 살겠다”고 호소했다.

웅천 부영1차아파트 입주민 C씨는 “1차아파트도 마찬가지로 욕실 타일이 다 무너지고 엘리베이터 앞 복도 타일도 들떠서 박스를 깔아놨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무리 임대 아파트라도 그렇지 이런 부실 아파트, 부영 진짜 어이없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C씨는 “하자 보수 접수한지 일주일 지나도 당일 한 번 방문 이후 아무런 소식이 없다. 이런 하자가 계속되는데도 연 보증금을 올리는 것을 보면 참 염치도 없는 기업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부영주택 측은 웅천 부영2차아파트 부실시공이 언론에 보도되자 이번주부터 30명을 긴급 투입해 하자 보수에 나서고 있다.

욕실과 현관 타일 부실 시공은 웅천 부영1·2·3차 뿐만 아니라 여수 죽림 부영 등 하자 접수가 1000여 건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타일 들뜸 현상이 발생한 여수 웅천 부영3차아파트 복도. (사진 입주민 제공)
   
▲ 타일 들뜸 현상이 발생한 여수 웅천 부영3차아파트 복도. (사진 입주민 제공)

< 저작권자 © 동부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마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영우 2017-11-27 23:41:04

    어떠한 상황에서도 사람의 안전과 직결된 문제는 타협이나 속임수 따위가 있어서는 않된다고 봅니다..
    착공 전 부터 준공 시 까지 조목조목 조사해서 어디가 문제 였는지 밝혀내고 제대로된 책임을 물어야 합니다. 당장 보이는 부분만 해결하고 대충 봐주던 시대도 아니거니와 때도 아니지 않습니까...
    여수도, 경주나 포항같은 일이 생기지 말라는 법도없고, 더큰 재해로 나타나기 전에 확실히 해 두어야 합니다.신고 | 삭제

    • 전파견문록 2017-11-27 19:45:47

      비록 아직 전국망으로 타고다니지 않았지만 전국망으로 타버렸으면 부영은 어떤 느낌일까??

      여수차별. 그리고 배신등을 생각하면......

      전국망으로 빨리타져서 망신당해버렸으면 좋겠다는 여수시민들의 분노터지는 생각이다.신고 | 삭제

      • 납부거절운동 2017-11-27 18:07:02

        그렇잖아도 인구 더 줄게 만드는 미꾸라지 여수차별 부영~! 파렴치하게 임대료 더 올리려 하면 시민들이 몽쳐 임대료납부거절운동으로 맞불할테다~! 부영이라는 이름가진 학교 이름도 다 바꿔버려야해~! 25평대와 35평 임대료만 해도 각각 순천은 25만, 36만원인데 여수는 각각 37만원과 54만원이니 참 기가 안막힐수 없다. 그러고서 또 올리려 하면 가만 안놔줄테야~!신고 | 삭제

        가장 많이 본 기사
        1
        “여수시 퇴직 간부가 부영으로 간 것은 큰 문제”
        2
        “여수시의회 일회성·선심성 예산 근절…여순사건 70주기 예산 제로”
        3
        12월 8~10일 여수시 주요일정
        4
        12월 11일 여수시 주요일정
        5
        금호미쓰이화학, 사랑의 연탄 배달
        6
        GS칼텍스 여수공장, 김장 4500포기 담가 어려운 이웃에 전달
        7
        여수시민협, 12일 창립 22주년 기념식·후원의 밤 행사
        8
        여수선관위, ‘지방선거 D-180’ 불법 행위 단속 강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둔덕4길 12-16(둔덕동)  |  대표전화 : 061)654-8777  |  팩스 : 061)654-877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인 : 마재일  |  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