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아이의 행복이 여수의 미래다③]“여수에도 기적의 놀이터 만들어 주세요”

놀이터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 희망을심다 2016-10-12 13:32:54

    여수에서 태어나고 여수에서 자란 여성입니다. 대학을 순천에서잠깐 다닌 저로서는 여수와 순천이 너무나 비교된 적이 한두번이 아니랍니다. 8년전 기적의 도서관을 방문하고 그런 생각이 더 많이 들었죠..여수시도 관광도시도 중요하지만 아이들이 있어야지만 도시의 미래가 밝다고 생각합니다. 아이들이 먼저 가고싶어하는 도시로 만들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매번 기획기사를 볼때마다 마기자님의 노고를 생각합니다.신고 | 삭제

    • sun 2016-10-12 12:43:15

      저도 정말 순천으로 이사가고싶은 생각이 듭니다 마기자님의 지적데로 시민의 소리와 제보에 형식적인 답변만 늘어놓지 말고 귀기울여 우리들의 미래 아이들을위한것이 무엇인지 깊이 고민하였으면 합니다 정말 좋은 기사 잘읽고 많은 생각을 하게 되네요신고 | 삭제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