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여수 정치인들 추석인사 불법 현수막 난립 ‘눈살’

지정게시대 아닌 곳 설치하면 ‘불법’…형평성 논란도 제기
“솔선수범을 보여야 할 정치인들이 되레 불법 현수막 양산”

  • 기만의 극치 2017-10-21 14:41:46

    정치인이 솔선수범해야지
    즈그들은 되고, 시민들은 안되고,,,,
    언제부터 정치인이 갑이고, 시민이 을인지, 을도 아닌 정인지....
    그러니 여수가 이모양이지요....신고 | 삭제

    • 서시민 2017-10-11 11:19:59

      추석 연휴 운전하다가 현수막때문에 사고날뻔 했습니다. 마재일 기자님의 지적에 동감합니다. 조금 아담하고 정감있게 정당별로 하던지해야지, 개인별로 수백장씩 보기 흉하고 낭비요소가 많아 불편했습니다.신고 | 삭제

      • 혀찬다 2017-10-11 09:58:50

        이래서 인기영합이 아니고선 뭔가? 내년 6월에 정말로 두고보자. 돈축내는 버러지자식들은 낙선이고 이제 아이디어가 있고 지역의 역사도 알며 창의적이고 건설적인 인물로 뽑아야지 너무 현실에만 안주한 인물들로 가득하다간 우리 여수 끝장이다.신고 | 삭제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둔덕4길 12-16(둔덕동)  |  대표전화 : 061)654-8777  |  팩스 : 061)654-877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인 : 마재일  |  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