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부영이 여수 시민에게 불신을 너무 줬다”

9일 주승용·최도자 국회의원, 웅천·죽림 부실시공 현장 방문해 피해 상황 파악

  • ㅠㅠ 2017-12-13 18:56:06

    10년 임대아파트면 10년뒤 주변시세가 분양인데 여기에 대한 언급은 없네요 매년 5프로 올리는것만 언급하고신고 | 삭제

    • 꺼져라~! 이중근 2017-12-12 17:03:30

      부영은 이중근회장이 순천출신인 만큼 의도적으로 여수를 차별하고 있다. 결코 용서할수 없다신고 | 삭제

      • 여천사랑 2017-12-12 17:01:54

        알긋냐?? 이래서 지나친 부영편중에 성질난다. 시민운동을 통해 부영을 아주 파산시켜버리자~! 절대 용서할수 없다.신고 | 삭제

        • 복수다 2017-12-12 17:01:10

          여수를 이용해먹기만 모자라 나몰라라 파렴치한 부영ㅈㅅ들~! 여수시민들의 이름으로 강력히 복수할것이다~!신고 | 삭제

          • 부영꺼져라~! 2017-12-12 16:59:56

            뻔뻔스럽게 굴려면 왜? 여수에 왔냐? 지들 최고오너는 왜? 아예 여수로 안오고?? 파렴치한건 여전하다. 그래. 알았어. 너네 부영은 앞으로 신규사업이고 뭐고 아예 국물도 없을줄 알아~!신고 | 삭제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