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매일

‘만흥 임대아파트 주민 반발’…일단 한 발 물러선 권오봉 여수시장

주민·시의원 15명 반대…“해양관광 휴양단지 조성사업과 배치”
권오봉 시장 “주민·LH와 협의해 주민 다수가 반대하면 포기”

  • 가발은 언제? 2019-06-30 13:02:03

    중촌 주민입니다. 해양관광도시라면 해수욕장 중심으로 개발해서 상권과 다양한 관광컨텐츠를 제공해서 관광도시로서의 장점을 살려야지.. 여수시 말만 해수욕장이지 그렇다할 해수욕장이 없네요. 만성리 시내권 접근성 좋고 장범준 여수밤바다 노래의 근원지로 랜드마크가 될수있는 가능성을 두루 갖추고 있습니다. 만성리밖에없음. 만흥지구가 여수시 발전에 엄청난 기여를 할듯. 도로만 좋게 닦아놓으면 뭐합니까? 유령도로인데.. 도대체 개발은 언제해서 촌동네 벗어날까요? 제발 말만하지말고 뭐가됐든 발전 좀시킵시다. 해운대, 광안리가 될 수 있습니다.신고 | 삭제

    • 포기는 안되 2019-06-28 17:44:37

      이미 칼 뽑은거 아예 포기하면 안된다. 자체적으로 하지마라고 그만두면 여수시 인구 28만 붕괴 어떻게 막냐? 포기할거면 국가산단 출퇴근 좋고 신대.선월지구 팽창 막을수 있는 곳에다 옳겨서 5천세대로 지었으면 좋겠다.

      맘대로 시작한건 좋지만 맘대로 쉽게 포기는 반푼 어림없어 만흥지구에 안한다면 조화.월산에다 지었으면 좋겠다. 해룡면과 광양읍 각각 5만명인데 율촌만 뭐냐?? 6천명대 부끄럽지.

      국민임대주택사업 하면 타지건설업체 배불리 해줄 생각도 마라. 여수향토 건설업체들 50~60%프로 할장은 되야제.신고 | 삭제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여수시 소호로 514, 4층(소호동)   |  대표전화 : 061)654-8776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전남아00326  |  등록일자 2019. 1. 9.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전남 다00249   |  등록연월일 : 2007. 10. 15  |  간별 : 주간
      발행·편집인 : 마재일  |  인쇄인 : 강정권 ㈜남도프린테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마재일
      Copyright © 2011 동부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dbltv.com